Skip to content

2018.10.20 11:10

추억에 못을 박는다

조회 수 1050 추천 수 0 댓글 0

 

추억에 못을 박는다

 

네가 가고 없을 때

나는 나를 버렸다.

너와 함께 가고 있을

나를 버렸다.

 

잘 가라, 내 사랑

네가 나를 버린 게 아니라

내가 너를 버린 게지.

 

잘 가라, 내 사랑

나는 너를 보내고 햄버거를 먹었다.

아무 일 없었다는 듯 뒤돌아 서서

햄버거를 먹다가

목이 막혀 콜라를 마셨다.

 

다시는 생각나지 않도록 서둘러

내 가슴에

큰 못 하나를 박았다.

 

저문 해가 다시 뜨기까지의

그 침울했던 시간,

그 동안에 나는 못질을 한다.

 

잘 가라, 내 사랑

너를 만날 때부터 나는

네가 떠나는 꿈을 꾸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추억에 못을 박는다 소리새 2018.10.20 1050
40 여초에서 논란중인 소개팅남 조조탈탈이 2018.10.20 1139
39 사람의 사랑 소리새 2018.10.21 1154
38 소외된 것들을 소리새 2018.10.21 1129
37 네가 그리우면 소리새 2018.10.22 1041
36 별자리 소리새 2018.10.22 1096
35 바다로 가는것은 소리새 2018.10.22 1084
34 재미로 보는 시계 계급도 조조탈탈이 2018.10.22 1448
33 그러면 지금처럼 소리새 2018.10.24 1153
32 사랑하는 사람과 소리새 2018.10.24 1148
31 비록 소리새 2018.10.25 1214
30 인사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이영훈 2019.01.02 765
29 기타 좋은글 이영훈 2019.04.02 574
28 부칠 수 없는 편지 가오리 2019.04.10 534
27 진작에 만났더라면 가오리 2019.04.11 535
26 힘겨울때는 하늘만봐 가오리 2019.04.12 457
25 너에게는 나 있고 가오리 2019.04.15 425
24 늦게 만난 친구 가오리 2019.04.16 463
23 따가운 세상의 햇살 가오리 2019.04.17 384
22 인사 안녕하세요. 이민규 2019.05.07 376
Board Pagination ‹ Prev 1 ... 8 9 10 11 12 13 14 15 Next ›
/ 1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TEL (02)3442-4285 | FAX (02)3442-4798 | ADDRESS 06173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 621, 4층 (삼성동, 강남벤처랜드)

W PHILHARMONIC ORCHESTRA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