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2018.09.03 20:25

다시 돌아오지

조회 수 1328 추천 수 0 댓글 0

 

꽃잎 지던 날

 

기다리자.

꽃대에서 새순이 돋고

기억처럼

꽃들이 웃는 그 날을.

 

절망이

다시 절망을 잉태하도록

눈물 짓지 않는다면

꼭같은 모양과 색깔의 꽃잎을

꿈꿀 수 있다.

 

진실로 안타까운 것은

웃음이

꽃잎처럼 떨어지는 날

허탈한 심정으로

너무 쉽게 한숨 짓는

우리들의 습성이다.

 

이들은

꼭같은 모양과 색깔로

다시 돌아오지 않는가.

 

허망한 표정에

눈물을 머금고

지는 꽃잎을 바라보지 말자.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5 너를 만난 날은 소리새 2018.09.20 1235
164 가까웁다 소리새 2018.09.28 1235
163 서울친구의 편지 소리새 2018.09.12 1237
162 가을 벌레소리 소리새 2018.09.21 1241
161 외롭지 않은 것 소리새 2018.09.03 1246
160 눈사람되어 서 있는 소리새 2018.09.03 1247
159 레쓰비가 스타벅스를 이겼네요 조조탈탈이 2018.10.05 1247
158 그 깊은 속눈썹의 소리새 2018.09.03 1249
157 다시 목마름에 소리새 2018.10.01 1266
156 역시 영화엔 콜라랑 팝콘이지 조조탈탈이 2018.10.14 1271
155 내 가난함이 어찌 소리새 2018.09.19 1278
154 이제는 그 슬픔까지 소리새 2018.09.08 1280
153 님의 이름이 흔들립니다 소리새 2018.09.02 1281
152 소망이란 이런 것 소리새 2018.09.04 1284
151 희망은 또 상처 소리새 2018.10.01 1286
150 따라오고 있었다 소리새 2018.10.19 1289
149 거 남 사업 방해하지 마슈 조조탈탈이 2018.10.14 1290
148 네가 그리우면 소리새 2018.10.22 1312
147 물길 소리새 2018.10.05 1316
146 문을 두드리는 소리가 소리새 2018.09.10 1321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15 Next ›
/ 1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TEL (02)3442-4285 | FAX (02)3442-4798 | ADDRESS 06173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 621, 4층 (삼성동, 강남벤처랜드)

W PHILHARMONIC ORCHESTRA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